logo


 이 글은 움밈둠밈이란 웹사이트에서  '헤스본의 아들 갈렙은 누구인가'를 우연히 대하게 되었습니다. 그 원문에 제가 깨달은 점을 보태서 이 말씀을 드리는 것입니다


성경을 읽어보면 같은 이름을 가진 사람들이 많이 나 옵니다. 마리아도 여러 사람이며 요셉도 여러 사람이 등장합니다. 그러나 역대상을 읽어보면 ‘갈렙’이란 이름을 가진 두 사람이 나옵니다. 저는 처음에는 갈렙이 한 사람인줄 알았습니다.  이 두 사람을 한 사람 여분네의 아들 갈렙인 줄로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성경을 읽을 때마다 의문이 들어서 성경을 자세히 읽으며 살펴보니까 ‘갈렙’이 한 사람이 아니라 두 사람인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역대상에 나오는 두 갈렙’들은 ‘여분네’의 아들 ‘갈렙’(역대상4:13, 15, 민13:6. 30, 14:6, 24) 과 ‘헤스론’의 아들 ‘갈렙’(역대상 2:18-20)입니다. 우리가 설교 시간마다 자주 듣는 갈렙은 ‘여호수아’와 함께 가나안에 들어간 12정탐꾼 출신의 ‘여분네’ 의 아들 ’갈렙’입니다. 역대상에 나오는 두 갈렙에 대하여 연구를 해보면 참 재미있는 사실들이 많이 나옵니다. 둘 다 유다 지파 사람이며, 둘 다 그들의 자녀들이 그 당시에 유명 인사라는 점이며, 둘 다 ‘악사’라는 지혜롭고 아름다운 딸이 있었습니다. ‘여분네’의 아들 ‘갈렙’은 모르는 사람이 없습니다.  ‘헤스론’ 의 아 들 ’갈렙’은 거의 알려지지 않는 아주 생소한 인물입니다, 오늘 말씀의 의도는 성경에서 두 사 람을 분별해야 할 것이며 여분네의 아들 갈렙이 어떤 사람이었는가를 바로 알자는 것입니다.  이 두 사람 갈렙인 헤스론의 아들 ‘갈렙’과 여분네의 아들 갈렙에 대해 공부하기 위하여 여러 분들과 함께 성경 안으로 함께 들어가 보고자 합니다.


첫째로 헤스론의 아들 갈렙
헤스론의 아들 ‘갈렙’은 야곱의 네 번째 아들인 유다의 친 손자입니다. 유다가 다말에게 ‘베레 스’와 ‘세라’를 낳고 ‘베레스’는 ‘헤스론‘과 ‘하몰’을 낳았습니다(대상 2;4-5). ‘헤스론’은 ‘여러 아들들을 낳았는데 그 중에 둘째인 ‘람’을 통하여 다윗 왕가의 계보가 이어집니다(대상 2:9-15). 람의 형제인 ‘갈렙’은 유다의 직계 손이며 헤스론의 아들 ‘갈렙’ 집안은 이스라엘에서 아 주 유력한 집안이었습니다. 헤스론의 아들 갈렙에게는 두 아내 ‘아수바’와 ‘여리옷’이 있는데 이 두 아내로부터 예셀과 소밥과 아르돈을 낳았습니다. 헤스론의 아들 갈렙은 첫 아내 아수 바가 죽은 후에 또 ‘에브랏’이란 처녀에게 장가를 들어 ‘훌’을 낳았고 ‘훌’은 ‘우리’를 낳고 우리는 ‘브살렐’을 낳았습니다(대상 2:18-20).


 ‘헤스론’ 아들 ‘갈렙’의 이름이 당시 이스라엘에서 유력한 집안인 것은 ‘갈렙’의 아들과 손자들 즉 그 자손들의 이름을 살펴보면 알 수 있습니다. 먼저 ‘헤스론’의 아들 '갈렙'의 아들은 ‘우리’ 입니다. ‘우리’는 ‘여호와의 불꽃’이란 뜻으로 그가 어떤 일을 하였는지는 자세히 나오지 않지 만 ‘여호와의 불꽃’이란 그 이름처럼 그 당시 이스라엘 공동체 안에서 타오르는 불꽃처럼 적극 적으로 앞장서서 일한 사람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그리고 ‘우리’의 아들은 ‘훌’입니다. 이‘훌’은 누구일까요?


‘훌’은 출애굽기 17장에서 이스라엘이 광야에 들어가서 아말렉과 싸울 때 ‘여호수아’와 여분네 의 아들인 ‘갈렙’은 일선에서 전쟁을 하고 있었고 ‘모세’는 ‘아론’과 ‘훌’과 함께 산 위에 올라가 서 전쟁터를 바라보며 기도하고 있었습니다. 이 때 ‘모세’의 기도하는 두 손이 올라가면 이스라 엘이 이기고 ‘모세’의 손이 내려오면 아말렉이 이겼습니다. 시간이 갈수록 ‘모세’의 손이 피곤 하여 내려오자 여호수아의 군사들이 패하는 것을 보고 ‘아론’과 ‘훌’은 큰 돌을 가져다가 ‘모세’ 를 앉게 한 후 ‘모세’의 양손을 함께 붙들어 올려서 해가 지도록 ‘모세’의 손이 내려오지 않아 이스라엘이 아말렉을 이기고 승리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 때 ‘아론’과 함께 ‘모세’의 손을 들어 올린 사람이 ‘우리’의 아들 ‘훌’입니다. 이 ‘훌’은 나중에 ‘모세’가 하나님을 만나려고 시내 산꼭대기에 올라갈 때 아론과 함께 모세를 대신하여 70인의 장로들을 지도하는 자로 선임되었습니다. 이것을 볼 때 ‘훌’이 당시 얼마나 중요한 인물인지 여 러분들이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출애굽기 24: 13, 14, ‘모세가 그의 부하 여호수아와 함께 일어 나 모세가 하나님의 산으로 올라가며 14 장로들에게 이르되 너희는 여기서 우리가 너희에게로 돌아오기 까지 기다리라 아론과 훌이 너희와 함께 하리니 무릇 일이 있는 자는 그들에게로 나 아 갈지니라 하고’했습니다.


그렇다면 ‘아론’은 ‘모세’의 형이지만 ‘훌’은 ‘모세’와 어떤 관계였을까요? 요세푸스가 말하기를  유대 전승에 의하면 ‘훌’은 모세의 누이 ‘미리암’의 남편이라고 합니다. 이것이 사실이라면 헤 스론의 손자요 갈렙의 아들인 ‘훌’이 ‘모세’의 매형이며 ‘모세’와 가족이 되는 것입니다.  ‘훌’의 손자인 ‘브살렐’ 역시 아주 유명한 사람입니다. 모세가 성막을 건축할 때 브살렐은 모세의 성막 기술자로 하나님의 특별한 부르심을 받고 성령충만을 받아 성소 안에 모든 금과 은으로 된 성 물을 만드는 아주 중요하게 쓰임을 받은 인물입니다(출 35-30-36). 그러므로 헤스론의 손자 요 갈렙’의 아들인 ‘훌’과 증손자 ‘브살렐’까지 이스라엘에서 너무 나도 귀하게 쓰임을 받는 중 요한 사람이 된 것이다.


사람들이 유명인사가 되는 데는 두 가지가 있습니다. ‘모세’처럼 자신이 뛰어나서 사회적인 지도자가 되어 유명 인사가 되는 사람이 있고, 반대로 자신은 평범해도 자녀들이 사회적으로 유 명한 국가 지도자가 되어서 그 부모 이름도 덩달아 유명해진 사람이 있는데 바로 헤스론의 아 들 ‘갈렙’이 그런 사람입니다. 여분네의 아들 ‘갈렙’은 자수성가한 사람의 대표라면 헤스론의 아들 ‘갈렙’은 자신보다 그의 자식이나 자손들이 유명해져서 덩달아 유명인사가 된 사람입니다.


‘갈렙’이 나중에 첩을 통하여 아름다운 딸을 낳았는데 그 이름은 ‘악사’입니다(대상 2:49) 헤스 론의 아들 ‘갈렙’과 여분네의 아들 ‘갈렙’ 두 사람에게 똑같이 ‘악사‘라는 딸이 있기에 두 사람 이 동일인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많았을 것입니다. 저 역시 얼마 전까지 그렇게 생각했습니다. 그러나 하나는 정통적인 유다의 자손이며, 하나는 이방인 출신으로 유다 지파에 편입된 사람 입니다. 여분네의 아들 ‘갈렙’과 헤스론의 아들 ‘갈렙’은 시대적으로도 전혀 다른 사람입니다.


그렇다면 헤스론의 아들 ‘갈렙’과 여분네의 아들 ‘갈렙’의 나이 차이는 어떻게 되겠습니까? 출 애굽기 17장에 이스라엘이 홍해를 건너서 아말렉 전쟁을 할 때 헤스론의 손자요 ‘갈렙’의 아 들인 ‘훌’이 모세의 동역가 되어 산 위에서 ‘아론’과 함께 손을 붙들어 올려서 전쟁을 승리로 이 끄는 중요한 역할을 했습니다. 이 때 ‘훌’의 나이가 얼마나 되었을까? 이 때 ‘훌’의 나이가 모세 의 연상이었을 것입니다. 왜냐하면 ‘훌’이 모세의 누나 ‘미리암’의 남편이라면 이 때 모세의 나 이는 80세 아론의 나이는 82세인데 훌‘의 나이는 적어도 구십사 오세는 되었을 것입니다. 왜 구십 오세라고 생각하느냐 하면 모세의 누나 미리암의 나이가 모세나 아론보다 열살 위일 것 입니다.


왜냐하면 모세의 어머니 요게벳이 모세를 갈대상자에 넣어 갈대밭에 띄웠을 때에 미리암이 살 펴 보다가 애굽 공주에게 가서 아기를 위한 유모를 알선해 주겠다고 재치를 발휘했는데 물론 어머니 요베겟의 아이디어 이었을 것입니다. 요게벳은 바로의 딸이 몇날 몇시에 나일강에 와서 목욕을 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습니다. 공주가 아들을 살려 주지 않으면 아들은 살 수 없다는 사실을 알고 하나님께서 섭리하시도록 기도하면서 아들을 공주가 목욕하는 그 장소의 갈대 밭에 아들이 담긴 갈대상자를 숨겨 놓았습니다. 그리고 미리암으로 하여금 지켜 보게 하고 공 주가 갈대상자를 건지면 공주에게 다가가서 유모를 알선해 주겠다고 제안을 하라고 언질을 주었습니다.


그 때의 모세의 나이는 석달째입니다. 그리고 형 아론의 나이는 두살이었습니다. 그렇다면 미 리암의 나이가 다섯 살이었겠습니까? 다섯 살 여아가 그런 일을 할 수 없을 것입니다. 여러분 의 딸들 중에 다섯 살 짜리가 미리암이 한 행동을 할 수 있겠다고 생각하십니까? 아마도  똑똑 한 여아들 중에 일곱 살이나 열살 정도 혹은 열셋 혹은 열다섯 살 정도의 여자아이라야만 미리 암과 같이 이런 일을 해 낼 수 있었을 것입니다. 그렇다면 미리암은 모세 아론 보다 나이가 열 살 이나 위일 것입니다. 그리고 미리암의 남편인 훌의 나이가 미리암 정도 이었다면 훌의 나이 가  구십 오세였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이때 여호수아와 함께 전쟁을 하던 여분네의 아들 ‘갈렙’의 나이는 40세의 장년 이었습니다. 이 때 여분네의 아들인 ‘갈렙’과 동시대 생존한 ‘훌’의 나이가 95세가 넘었으니 이때 헤스론의 아들 ’갈렙‘은 그 때가지 살아 있었다면 120살이 넘었을 것입니다. 120은 그 당시의 평균 수 명이었습니다. 모세는 120세에 죽었고 형 아론은 123세에 죽었습니다(민수기 33:39). 그러 므로 두 갈렙은 동시대에 살았으며 두 갈렙의 나이 차이는 아마도 80세 정도였을 것 입니다.


그러므로 헤스론의 아들 ‘갈렙‘은 ‘여분네’의 아들 갈렙’에게 증조 할아버지뻘이 되겠습니다. 특히 출애굽기 24장에서 ‘모세’가 시내 산꼭대기에 올라갈 때 70인의 이스라엘 장로들은 시 내 산 중턱까지 올라갔고 ‘모세’를 수종하는 ‘여호수아’는 좀 더 올라갔지만 시내 산꼭대기에 올라간 사람은 ‘모세’뿐입니다. 이 때 ‘모세’는 산에 올라가기 전에 70인들의 장로들을 전부 모아 놓고 자신이 부재중에 무슨 일이 있으면 ‘아론’과 ‘훌’과 함께 상의 하라고 합니다. 자신을 대신 해서 두 사람을 70인의 장로들의 대표자로 위임하고 시내 산에 올라갔습니다(출 24;14)


당시 이스라엘 지파의 대표자인 70인 장로(長老)들은 지덕체(智德體)를 갖추어야 하지만 특히 각 지파를 대표하는 70인의 장로들은 그 지파에서 가장 나이가 많은 자 중에 하나라야 했습니 다. 젊은 사람들은 절대로 그 지파를 대표하는 장로(長老)가 될 수 없었습니다. 이 때 ‘훌’은 ‘아 론’ 처럼 이미 나이가 많았기에 (약95세) 70인의 장로들을 책임 질수 있는 리더의 자리를 맡 을 수 있는 것입니다.


열왕기와 역대상의 저자는 학자 ‘에스라’입니다. ‘에스라’는 학자답게 아주 꼼꼼하게 이스라엘 역사를 기록해 놓았는데 특히 유다지파에 대하여 아주 세밀하게 기록해 놓았습니다. 특히 유다 지파의 직계자손인 ‘헤스론’의 아들들 중에서 ‘여라므엘’ 가족과 ‘갈렙’ 가족과 다윗 왕의 조상 이 된 ‘람’의 자손들에 대하여 아주 세밀하게 기록해 놓았습니다(대상 2-4장) 헤스론의 아들 들 중에 ‘갈렙‘의 자손들은 ’람‘의 자손들처럼 다윗 왕가를 계승하지는 못했지만 갈렙의 자손들 이 이스라엘의 유력한 인물들로 쓰임을 받는 영광을 누리게 되었습니다.


 둘째로 여분네의 아들 갈렙
여분네의 아들 ‘갈렙’은 유다 출신이 아니라 에돔 출신 그나스(그니스) 사람입니다. 출애굽한 이 후에 첫 번째 인구 조사 때 유다지파에 편입된 인물입니다. 창세기 15:18-21에, ’18 그 날 에 여호와께서 아브람과 더불어 언약을 세워 이르시되 내가 이 땅을 애굽 강에서부터 그 큰 강 유브라데 까지 네 자손에게 주노니 19 곧 겐 족속과 그니스 족속과 갓몬 족속과 .... 여부스 족 속의 땅이니라 하셨더라’에서 그니스 족속은 이스라엘백성들이 정복해야 할 민족 중에 하나 였습니다. 그런데 이 그니스족속은 에돔 족속에 속한다고 했습니다. 창세기 36:40-43에서, ‘에서에게서 나온 족장들의 이름은 그 종족과 거처와 이름을 따라 나누면 이러하니 딤나 족장, 알와 족장, 여뎃 족장, 41오홀리바마 족장, 엘라 족장, 비논 족장, 42그나스 족장, …이들은 그 구역과 거처를 따른 에돔 족장들이며 에돔 족속의 조상은 에서 더라’


그런데 이들이 이스라엘백성들과 함께 애굽의 노예생활을 하고 있었습니다. 그 때에는 애굽이 강대국이었으므로 다른 민족들을 침범하여 그 백성들을 사로잡아 왔을 것입니다. 그러다가 하나님의 권능으로 애굽에 10가지 재앙이 주어지고 그 결과로 노예백성들이 해방되어 나가는 것을 보고 여분네와 아들 갈렙이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섬기기로 결심하고 이스라엘백성들과 함께 출애굽합니다. 갈렙의 아버지 이름이 여분네인데 이것은 TURN AWAY라는 뜻인데 아버지 여분네 대로부터 이스라엘에 편입된 것 같습니다. 민수기 11:4에 섞여 있는 무리가 바로 이스라엘백성들과 함께 노예생활하던 잡족들입니다.


이들이 애굽을 탈출했는데 자신들의 기대와는 달리 광야행진이 너무나 어려우니까 하나님께 대해 불평을 합니다.  그 영향을 받은 이스라엘백성들도 덩달아 하나님께 불평을 한다고 했습 니다. 민수기 11:4에, ‘그들 중에 섞여 사는 다른 인종들이 탐욕을 품으매 이스라엘 자손도 다시 울며 이르되 누가 우리에게 고기를 주어 먹게 하랴.’했습니다.


그러나 갈렙의 믿음은 신실했고 충성스러웠습니다, 민수기 13장에서는 가데스 바네아에 이르 러 가나안 땅을 정탐할 12지파의 대표를 뽑는데 하나님께서 유대지파 74,500중에 갈렙을 뽑 았습니다. 사람이 뽑았다면 이방족속인 갈렙이 뽑히지 않았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중심 을 보십니다. 열두정탐꾼들이 백성들 앞에 보고 할 때도 열 명은 부정적으로 보고하지만 여호 수아와 갈렙 만은 하나님께서 함께 하기 때문에 우리가 꼭 이길 것이라고 주장합니다. 이 일에 있어 여호수아 보다 갈렙이 더 주도적입니다. 민수기 13:30, ‘갈렙이 모세 앞에서 백성을 조용 하게 하고 이르되 우리가 곧 올라가서 그 땅을 취하자 능히 이기리라 하나’


민수기 14: 6-9, ‘그 땅을 정탐한 자 중 눈의 아들 여호수아와 여분네의 아들 갈렙이 자기들의 옷을 찢고 7 이스라엘 자손의 온 회중에게 말하여 이르되 우리가 두루 다니며 정탐한 땅은 심 히 아름다운 땅이라 8여호와께서 우리를 기뻐하시면 우리를 그 땅으로 인도하여 들이시고 그 땅을 우리에게 주시리라 이는 과연 젖과 꿀이 흐르는 땅이니라. 9 다만 여호와를 거역하지는 말라 또 그 땅 백성을 두려워하지 말라 그들은 우리의 먹이라 그들의 보호자는 그들에게서 떠 났고 여호와는 우리와 함께 하시느니라 그들을 두려워하지 말라 하나’


갈렙은 자기가 말한 대로 실천하는 믿음의 사람입니다. 그는 아낙자손 거인들을 두려워하지 않았습니다. 그리고 갈렙이 쫓아낸 거인들 중에 가장 장대한 거인들을 상대해서 쫓아냈습니다.. 여호수아 14:10-14에서, ‘그 날에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이 산지를 지금 내게 주소서 당신도 그 날에 들으셨거니와 그 곳에는 아낙 사람이 있고 그 성읍들은 크고 견고할지라도 여호와께서 나와 함께 하시면 내가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그들을 쫓아내리이다 하니 13 여호수아가 여분네의 아들 갈렙을 위하여 축복하고 헤브론을 그에게 주어 기업을 삼게 하매 14 헤브론이 그니스 사람 여분네의 아들 갈렙의 기업이 되어 오늘까지 이르렀으니 이는 그가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온전히 좇았음이라 . 15 헤브론의 옛 이름은 기럇 아르바라 아르바는 아낙 사람 가운데에서 가장 큰 사람이었더라 그리고 그 땅에 전쟁이 그쳤더라’ 이 때가 갈렙의 연세 85세 였습니다.


갈렙에 대한 하나님의 평가를 알아 보겠습니다. 민수기 14:24에, ’24 그러나 내 종 갈렙은 그 마음이 그들과 달라서 나를 온전히 따랐은 즉 그가 갔던 땅으로 내가 그를 인도하여 들이리니 그의 자손이 그 땅을 차지하리라’.여호수아 14:14, ‘14헤브론이 그니스 사람 여분네의 아들 갈렙의 기업이 되어 오늘까지 이르렀으니 이는 그가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온전히 좇았 음이라


셋째로 헤스론의 아들 갈렙과 여분네의 아들 갈렙의 비교
헤스론의 아들 ‘갈렙’에게는 악사라는 이름을 가진 외동딸이 있었습니다. 당시 부계 중심과 남 성 위주의 시대에서 갈렙의 딸 ‘악사’의 이름이 성경에 특별히 기록된 것을 볼 때 ‘악사’도 그 당시 많은 영향력을 끼진 여성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두 ‘갈렙’의 집안을 대조해 보면 헤스론의 아들 ‘갈렙’은 아들 ‘우리’와 손자 ‘훌‘과 증손자 ’브살 렐‘ 까지 이스라엘에 유명한 인물로 쓰임을 받는 축복을 받았습니다. 반대로 여분네의 아들 갈 렙은 다섯 명의 아들들이 있었지만 모두 평범했으나 (대상 4:15) 갈렙의 외동딸인 ‘악사’는 너 무도 아름답고 총명함으로 당시 이스라엘 나라에서 최고의 신붓감으로 손곱혔습니다. 가나안 정복 후기에 ‘갈렙’이 ‘여호수아’에게 헤브론 산지를 달라고 요청하여 길럇세벨 성을 칠 때 누 구든지 길럇세벨을 쳐서 점령하는 자에게 내 딸 ‘악사’를 신부로 주리라 하고 자기 딸을 공탁으 로 걸었습니다. 그러자 평소 악사의 아름다움과 총명을 사모하던 갈렙의 조카인 ‘옷니엘’이 목 숨을 걸고 길럇 세벨을 쳐서 마침내 ‘악사’와 결혼을 하게 됩니다(수 15:17-19; 삿 1;11-15).


오랜 세월이 흐른 후 지도자인 ‘여호수아’가 죽자 하나님은 여분네의 아들 ‘갈렙’의 사위 ‘옷니 엘’ 에게 하나님의 영을 부으시고 ‘여호수아’의 뒤를 이어 이스라엘의 첫 사사가 되게 하셨습 니다. 옷니엘이 사사가 됨으로 인하여 여분네의 아들 ‘갈렙’의 집안은 이스라엘의 왕족이 되는 가정이 되고 갈렙의 딸 악사는 퍼스트레이디가 되는 영광을 누리게 되었습니다.


하나님이 우리 자녀들을 축복하실 때 아들들이 크게 성공하게 하시는 집안이 있고 반대로 딸들 을 축복하여 그 집안을 세우게 하십니다. 이 둘 다 하나님의 축복이고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사 람들은 아들과 딸을 차별하여도 하나님은 아들과 딸을 차별하지 안으십니다. 우리 자녀들 중에 아들이든 딸이든 한 사람만 크게 대성하여도 그 한 사람을 통하여 그 집안은 부귀와 명예를 얻고 복을 받습니다.


사사기 3:9-11,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으매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을 위하여 한 구원자를 세워 그들을 구원하게 하시니 그는 곧 갈렙의 아우 그나스의 아들 옷니엘이라  10 여호와의 영이 그에게 임하셨으므로 그가 이스라엘의 사사가 되어 나가서 싸울 때에 여호와께 서 메소보다미아 왕 구산 리사다임을 그의 손에 넘겨 주시매 옷니엘의 손이 구산 리사다임을 이기니라 11 그 땅이 평온한 지 사십 년에 그나스의 아들 옷니엘이 죽었더라.’


그렇다면 두 사람 ‘갈렙’이 자신의 딸의 이름을 동일하게 ‘악사’라고 이름을 지은 이유가 무엇 이겠습니까? 당시 유대인에게는 자기 집안의 유력한 선조들의 이름을 새로 태어난 자녀들에게 지어주는 일이 많았습니다(눅 1:57-59) 사람은 누구든지 자신과 동일한 이름을 가진 사람에 게 더 친밀감을 가집니다. 당시 이스라엘 12 지파 중에서도 유다 지파가 가장 큰 장자 지파였 습니다. 유다 지파 중에서도 정통 유다자손이자 유력한 집안인 헤스론의 아들 ‘갈렙’의 집안에 비하여 이방인 출신인 여분네의 아들 ‘갈렙’입니다. 이방인 출신으로 유다지파 사람이 된 여분 네의 아들 갈렙이 유다지파 중에서 가장 영향력이 큰 헤스론의 아들 ‘갈렙’이 받은 축복을 사모 했을 것입니다.  또 갈렙은 유능하고 아름다운 헤스론의 아들 갈렙의 딸인 ‘악사’를 눈여겨보고 있다가 새로 태어난 자기 딸에게도 ‘악사’라는 동일한 이름을 지어 준 것으로 추측을 해봅니다.



이상의 말씀을 종합하여 이것을 도표로 만들어 보았습니다.


두-갈렙들의-계보.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2 예수님이 걸어가신 십자가의 길 3 누가복음 9:51 김준식목사 2017-05-21 12440
151 예수님이 걸어 가신 십자가의 길 (2) 누가복음 13:22-35 김준식목사 2017-05-15 12855
150 예수님의 십자가의 길 누가복음 9:27-31, 44-45, 51-53 김준식목사 2017-05-09 13348
149 에브라임, 잃어버린 열 지파의 신비 마태복음 4:12-17 김준식목사 2017-04-30 18434
148 옷, 의의 옷, 구원의 옷 마태복음 22:1-14 김준식목사 2017-04-24 13212
147 에덴 동산의 잃어버린 강 - 2-  스가랴 14:4-10 file 김준식목사 2017-04-15 15965
146 에덴 동산의 잃어버린 강 -1-, -2- 창세기2:10-14 file 김준식목사 2017-04-11 21399
145 하나님이 구상하시는 예루살렘 계시록 22:1-5 file 김준식목사 2017-04-02 13703
144 승천 후의 성자 하나님의  사역  마가복음 16:17-20 김준식목사 2017-03-30 13240
143 구약에서의 성자 하나님의 역할 다니엘 10:5-6 김준식목사 2017-03-20 13661
» 가나안 여정에서의 두 사람 갈렙의 역할 역대상 2:4-7, 18-20, 48-50, file 김준식목사 2017-03-12 20875
141 하나님께 영광 돌리는 삶 고린도전서 6:19, 20 김준식목사 2017-03-06 23002
140 이스라엘의 가나안 여로에서의 삼위일체 하나님  민수기 9:15-23 김준식목사 2017-02-25 14556
139 구약에서의 성부 하나님 출애굽기 33:18-23 김준식목사 2017-02-19 14379
138 지상에서의 예수님과 삼위일체 빌립보서 2:5-11 김준식목사 2017-02-12 14587
137 삼위일체 하나님 (2) 요한복음 14:9-11 김준식목사 2017-02-06 14166
136 삼위일체 하나님 마태복음3:13-17 김준식목사 2017-01-30 14448
135 광야에서 외치는 자의 소리(세례 요한의 생애와 그의 사명) 요한복음1:29-34 김준식목사 2017-01-22 20761
134 영원 지복의 하나님의 나라(계시록 22:1-5) 김준식목사 2017-01-15 14330
133 새 하늘과 새 땅과 하나님의 나라와 거룩한 성 새 예루살렘 계시록 21:1 김준식목사 2017-01-07 170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