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오늘 본문은 바울 사도의 부활에 대한 15장의 결론부분입니다. 먼저 지난 주에 드렸던 말씀을 상고해 보고저 합니다. 부활에 대한 두가지 질문인, 죽은 사람이 어떻게 다시 살아나느냐 하는 질문이었습니다. 부활이란 썩어짐에서 새 생명의 원리가 시작되기 때문에 그런 썩어짐이 없이는 부활은 불가능할 것입니다. 둘째 질문은 그러면 어떤 몸으로 부활할 것이냐 하는 질문인데, 그것은 부활하신 주님의 몸과 같이 된다고 답했습니다. 오늘은 또 하나의 질문입니다. 만약 주님께서 공중강림하실 때에 그 때까지 예수믿고 구원 받아 살아 있는 자에게는 어떤 일이 일어나느냐 하는 질문입니다.


I). 주님께서 오실 때에 살아 있는 성도들의 몸의 변화
성도의 부활과 그 때까지 살아 있는 자들에게 어떤 일이 일어날 것인가 했습니다. 50절에서 혈과 육은 하나님의 나라를 유업으로 받을 수 없다고 대답합니다. 현재의 우리 몸으로는 하늘나라에 갈 수 없습니다. 현재의 우리 몸은 하늘나라에 적합하지 않습니다. 혈과 육은 썩어질 것이요, 욕된 것이요 약한 것이요, 육의 몸은 아담에게서 받은 것입니다. ''보라 내가 너희에게 비밀을 말하노니 우리가 다 잠잘 것이 아니요' 했습니다. 잠잔다고 하는 것은 예수 믿고 죽은 것을 잠잔다고 성경은 말하고 있습니다. '마지막 나팔에 순식간에 홀연히 다 변화하리니 나팔 소리가 나매 죽은 자들이 썩지 아니할 것으로 다시 살고 우리도 변화하리라' 했습니다.

 

못함을 우리가 원하지 아니하노니 이는 소망 없는 다른 이와 같이 슬퍼하지 않게 하려 함이라 14 우리가 예수께서 죽으셨다가 다시 살아나심을 믿을진대 이와 같이 예수 안에서 자는 자들도 하나님이 그와 함께 데리고 오시리라 15 우리가 주의 말씀으로 너희에게 이것을 말하노니 주께서 강림하실 때까지 우리 살아 남아 있는 자도 자는 자보다 결코 앞서지 못하리라 16 주께서 호령과 천사장의 소리와 하나님의 나팔 소리로 친히 하늘로부터 강림하시리니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나고 17 그 후에 우리 살아 남은 자들도 그들과 함께 구름 속으로 끌어 올려 공중에서 주를 영접하게 하시리니 그리하여 우리가 항상 주와 함께 있으리라.


데살로니가 전서 4:17 그 후에 우리 살아 남은 자들도 그들과 함께 구름 속으로 끌어 올려 공중에서 주를 영접하게 하신다 했습니다.
고린도전서 15:51,52과 데살로니가전서 4:17말씀을 종합해 보면 하나님의 나팔, 마지막 나팔이 불려 질 때에 먼저 죽은 자들이 부활하고 그후에 살아 있는 성도들의 몸이 홀연히 변화해서 공중에 끌어 올려 공중에서 주님을 만나 뵙게 된다고 했습니다. 부활한 몸이 썩지 아니하고 약하지 않으며 강하며 영광스럽고 신령한 몸으로 부활하듯이 살아 남은 자들도 순식간에 그 몸이 변화되는데 그 변화된 신령한 몸은 다시는 죽지 아니하며 썩지 아니하는 영원히 영생하는 영광의 몸으로 변화될 것입니다.


1. 그런데 '나팔소리가 날 때'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부활이나 몸이 변화되거나 공중으로 휴거되는 사건은 항상 나팔소리와 연관되어 있습니다. 이미 우리가 살펴 본 바 데로 고린도전서 15:51,52절에서와 데살로니가전서 4:16에서도 나팔이 불려진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리고 마태복음 24:31말씀에서, '저가 큰 나팔 소리와 함께 천사들을 보내리니 저희가 그 택하신 자들을 하늘 이끝에서 저 끝까지 사방에서 모으리라' 했습니다. 이와같이 하나님의 나팔, 마지막 나팔, 큰 나팔이 불려질 때에 죽은 자의 부활이 일어나고 살아 있는 성도들의 몸의 변화가 일어난다고 했습니다.


2. 그렇다면 나팔소리가 언제 불려집니까? 요한계시록 8장  절에 보면, '일곱 나팔 가진 일곱 천사가 나팔을 불기를 예비하더라' 했습니다. 이 일곱 나팔이 불려지는 것과 주님의 공중강림과 어떤 연관성이 있는 것 같습니다. 일곱 나팔이 불려지는 중에 주님의 공중강림과 몸의 부활과 몸의 변화가 있을 것을 암시합니다. 그렇다면 일곱 나팔이 불려지는 중 몇번째 나팔 때에 주님의 공중강림이 있겠습니까? 그것은 고린도전서 15:51에서 암시를 주고 있습니다. 마지막 나팔이 불려 질 때에 홀연히 변화한다고 했습니다. 말하자면 일곱 나팔이 불려지는 중 마지막 나팔인 일곱째 나팔이 불려 질 때에 주님의 공중강림이 있을 것임을 암시합니다.


3. 그런데 일곱 나팔들이 언제 불려지느냐 하는 질문이 있겠습니다. 7년 환난의 전 3년 반입니다. 7년 환난은 전 3년 반과 후 3년 반으로 구분합니다. 7년을 개월 수로 따지면 84개월입니다. 전 3년 반은 42개월입니다. 그래서 전 3년 반은 일곱 나팔이 불려 질 것이요 후 3년 반은 일곱 대접이 쏟아질 것인데 일곱 째 나팔, 마지막 나팔은 전 3년 반과 후 3년 반이 교체되는 중간부분입니다. 이렇게 큰 나팔, 마지막 나팔이 불려 질 때에 주님이 공중강림하시면서 성도들의 부활이 이루어지고 살아 남은 자들은 순식간에 몸이 신령체로 변화되어 공중휴거 됨을 데살로니가전서 4:17이 말씀하고 있습니다.


II) 성도들의 궁극적 승리
바울사도는 성도들의 부활과 몸의 변화를 말한 후에 사망이 이김의 삼킨 바 되었다고 선포합니다. 이 말은 이사야서 25:8말씀을 인용한 것입니다. 8 '사망을 영원히 멸하실 것이라 주 여호와께서 모든 얼굴에서 눈물을 씻기시며 자기 백성의 수치를 온 천하에서 제하시리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느니라' 했습니다. 성도들이 죽지 않을 몸, 썩지 않을 몸을 입을 때에 사망의 생명의 승리에게 삼킨바 되었습니다. 이제까지 사망이 사람들을 삼켰지만 이제부터는 생명이 사망을 삼켰버렸습니다.


55절에서, '사망아 너의 이기는 것이 어디 있느냐, 사망아 너의 쏘는 것이 어디 있느냐'했습니다. 이것은 호세아 13:14말씀의 인용입니다. 14 '내가 그들을 스올의 권세에서 속량하며 사망에서 구속하리니 사망아 네 재앙이 어디 있느냐 스올아 네 멸망이 어디 있느냐 뉘우침이 내 눈 앞에서 숨으리라' 했습니다. 사망은 인류의 범죄 이후 절대적인 폭군이요 지배자였습니다. 그러나 성도들의 부활로 말미암아 사망은 생명에 삼킨바 되었습니다. 사망은 생명의 이김에 삼킨바 되었습니다. 사망이 인간들을 죽음으로 쏘던 것이 이제 끝장나고 말았습니다.
56절에서, '사망의 쏘는 것은 죄요 '했습니다.. 사망은 죄로 인해 시작되었습니다. 사망은 오로지 죄로 인해서만 인간에게 자기 권세를 행사합니다. 죄가 없으면 사망은 인간을 지배하지 못합니다. 죄의 삯은 사망이라 했습니다. 로마서 5:12에서 '그러므로 한 사람으로 말미암아 죄가 세상에 들어오고 죄로 말미암아 사망이 들어왔나니 이와 같이 모든 사람이 죄를 지었으므로 사망이 모든 사람에게 이르렀느니라'했습니다.


사망으로부터의 승리는 그리스도의 부활에서 시작해서 성도들의 부활에서 완성되는 것입니다. 사망은 그리스도께서 오시기 전까지는 세상의 모든 인간에게 절대적인 권세를 휘두른 폭군이었으나 그 절대 지배자가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멸망케 된 것입니다. 요한일서 3:8말씀에, '죄를 짓는 자마다 마귀에게 속하나니 마귀는 처음부터 범죄함이니라 하나님의 아들이 나타나신 것은 마귀의 일을 멸하려 하심이니라.'했습니다. 그러므로 부활의 소망을 가진 성도들은  더 이상 사망을 두려워할 이유도 필요도 없습니다
또한 56절에서 '죄의 권능은 율법'이라 했는데 이 말은 율법은 그 자체로는 선한 것이지만,


인간 중에는 선한 자가 없기 때문에 인간이 율법 앞에 서게 되면 모든 인간은 율법 앞에서 악한 자로 드러나게 됩니다. 이런 이유로 선한 율법은 언제나 인간을 정죄하는 도구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이것을 근거로 죄는 항상 율법을 통해 인간을 정죄하고 인간을 지배해 왔었습니다(롬 3:20, 5:13, 7:8).


결론
57절에서, '이김을 주시는 하나님께 감사하노라 했습니다. 모든 인간은 죄의 지배 아래에서 헤어날 수 없는 도저히 가망없는 멸망의 자식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 그리스도를 십자가에서 인간을 위해 죽게 하시고 부활케 하시사 죄인된 인간을 구속하심으로 율법의 정죄와 사망의 공포로부터 승리하게 하셨습니다. 따라서 그 하나님의 놀라운 사랑과 은헤에 감사해야 할 것입니다. 이것은 인간이 가장 감사해야 할 내용입니다. 이 세상에서 그 어떤 고귀하고 귀중한 것 보다 가장 귀한 것이 이 구원의 은혜입니다.


그러므로 58절에서 '내 사랑하는 형제들아 견고하며 흔들리지 말며, 항상 주의 일에 더욱 힘쓰는 자들이 되라 너희 수고가 주 안에서 헛되지 않을 줄을 앎이니라' 했습니다.
부활신앙을 가진 성도들은 마귀가 왕인 이 세상에서 하나님을 믿고 섬기는 자들로서 시험과 핍박과 박해와 질병과 환난이 있겠지만 끝까지 견고하며 흔들리지 말것입니다.
주의 날이 가까울 수록 주의 일에 더욱 힘쓰는 자들이 되어야 하겠습니다. 우리 수고가 주안에서 헛되지 않을 것이라 했습니다. 하나님께서 아시고 큰 상급을 주실 것입니다.
 아멘 할렐루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죽음에 대한 승리의 개가 고린도전서 15:50-58 김준식목사 2014-07-18 5150
6 부활의 몸의 상태 고린도전서 15:35-49 file 김준식목사 2014-07-18 5830
5 부활이 일어나는 순서 고린도전서 15:20-28 김준식목사 2014-07-18 6263
4 성도의 부활의 확실성 고린도전서 15:12-20 김준식목사 2014-07-18 5250
3 예수 그리스도의 부활의 확실성 고린도전서 15:1-11 김준식목사 2014-07-18 5490
2 자연 속에 비친 부활의 신비 (고전 15:35-38) 김준식목사 2014-07-15 5706
1 성도의 부활 메카니즘 고린도전서 15:23-26,51 김준식목사 2014-07-15 14044